Home > PR ROOM > 언론자료

언론자료

[뉴스핌] 로봇·드론배송·라스트마일 활용 스마트 물류기술 실증단지 조성한다

  • 관리자 (glostar)
  • 2021-05-20 09:53:00
  • hit196
  • vote0
  • 220.117.208.206

기사원문 url : https://www.newspim.com/news/view/20210519000057

[서울=뉴스핌] 강명연 기자 = 국토교통부는 '2021년 디지털 물류실증단지 조성 지원사업'으로 물류서비스 실증 지원사업 4건, 물류시범도시 조성 지원사업 2건 등 총 6건을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사업은 디지털 물류체계 구현을 통해 교통혼잡, 안전사고 등 도시의 물류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실시된다. 지자체,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공모를 진행, 참여 기관을 모집한 뒤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지원 대상을 선정했다.

김천시의 로봇·드론배송 활용한 교통안전 디지털 물류혁신도시 개요 [자료=국토교통부]

사업은 대상 지역과 내용에 따라 '물류서비스 실증 지원'과 '물류시범도시 조성 지원'으로 구분했다.

'디지털 물류서비스 실증' 지원사업은 스마트 물류기술을 활용한 로봇‧드론 배송,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라스트마일(고객에게 배송대기 직전 단계) 서비스 등 다채로운 실증사업을 선정했다.

김천시와 경상북도는 로봇·드론배송 등을 통한 교통 안전 디지털 물류혁신도시를 조성한다. 물류센터와 배송지 간에 드론 배송, 공공건물‧오피스텔은 자율형 물류로봇 배송서비스를 실증한다.

디지털트윈 기술을 활용해 실증 과정에서 정보를 수집하고 빅데이터 분석, 시뮬레이션 등을 통해 최적 운송 솔루션 모델을 구축할 예정이다. 디지털 트윈이란 현실 세계의 기계, 장비, 사물, 사람 등을 가상세계에 구현한 것을 말한다. ▲김천시 ▲경상북도 ▲한국도로공사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 ▲영남대학교 ▲SK플래닛 ▲CJ대한통운 ▲메쉬코리아 등 12개 기관이 참여한다.

부산시는 중소기업 간 협업형 라스트마일 서비스를 구축한다. 도심 내 복잡한 교통 여건을 감안해 시범지구(동래‧부산진‧연제‧사상구)를 대상으로 소형 물류거점을 확보하고 친환경 모빌리티를 활용한 실증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소상공인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배달 등 종사자는 업무 강도를 낮추는 효과를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진안군은 농촌지역 과소화 마을 맞춤형 생활물류 서비스를 구상한다. 진안군은 농촌마을(진안‧마령‧주천 등)을 대상으로 공동 보관함을 설치하고 순회 집화 서비스를 통해 농가에서 직접 발송지까지 가져와야 하는 어려움을 해소한다는 목표다. 지역화폐와도 연계하해 결제서비스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단계적으로 독거어르신 돌봄서비스, 로컬푸드 납품, 주민 간 식자재 나눔 등 생활안전 서비스와도 연계한다.

제주도는 제주형 공유물류 플랫폼을 구축한다. 도서지역 특성에 따른 높은 물류비 등 어려움을 개선하기 위해 공유물류 통합 플랫폼을 구축한다. 이를 통해 이용자와 공급자 간 물류거래 서비스(매칭‧역경매, 결제), 시설정보 공유서비스 등도 추진한다.

'물류시범도시 조성 지원' 사업은 신규 도시를 대상으로 물류시설, 물류망 등 물류계획 수립을 지원한다.

우선 화성 송산그린시티는 환경 친화형 물류체계를 구현한다. 한국수자원공사가 지구 특성을 반영해 남측지구는 미래운송 클러스터 등 산업물류 기능에 초점을 두고 계획을 수립한다. 서측지구는 주거, 상업 등 복합개발을 고려한 환경 친화형 물류체계를 구현한다.

부산 에코델타시티는 시민에게 보다 편리한 생활물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친환경‧공동 배송, 테스트베드 조성, 디지털 물류플랫폼 구축 등 미래형 물류 시스템 구현 방안 등을 마련할 예정이다.

선정된 지자체와 공공기관은 규모, 특성 등을 감안해 각각 5~20억원의 국비를 지원받는다. 사업관리기관으로 선정된 국토연구원은 선정사업이 안정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우수사례 소개 등 확산 활동을 진행한다.

전형필 국토부 물류정책관은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로봇‧드론 등 혁신적인 물류 솔루션들이 제시됐고 미래를 대비한 시범도시도 선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민들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스마트 물류체계를 조성하는 데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